Skip to content
Views 8 Votes 0 Comment 0

img_20170123143847_b8a177d1.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나는 수천의 사람들에게 샌드위치를 건넸다

허나 그대처럼 나아가는 이는 드물다

보통의 사람은 그 기적의 순간에 멈춰 서서 한 번 더 도와달라고 하지

당신이 있는 걸 안다고 마치 기적을 맡겨 놓은 것처럼

그대의 삶은 그대 스스로 바꾼 것이다 그러한 이유로 그대의 삶을 항상 응원했다

 

 

 

img_20170123180815_9c806860.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그 아이의 웃음에 하루 중 가장 화창한 오시 햇빛에 생이 부서지던 순간이 떠오르던 그 순간 나는 결심했다

나는 사라져야겠다

더 살고 싶어지기 전에

더 행복해지기 전에 너를 위해 내가 해야 하는 선택

이 생을 끝내는 것...

 

 

 

 

img_20170123175526_432079ae.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생이 나에게로 걸어온다 죽음이 나에게로 걸어온다

생으로 사로 너는 지치지도 않고 걸어온다

그러면 나는 이렇게 말하고야 마는 것이다

서럽지 않다 이만하면 되었다 된 것이다 하고

 

 

 

img_20170123175833_ed7abff8.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나의 생이자 나의 사인 너를 내가 좋아한다

때문에 비밀을 품고 하늘에 허락을 구해 본다

하루라도 더 모르게... 그렇게 백 년만 모르게...

그렇게 백 년을 살아 어느 날

날이 적당한 어느 날 첫사랑이었다 고백할 수 있기를 하늘의 허락을 구해본다.

 

 

 

DoKeBi_E06-검_(3).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내일, 오늘 날이 너무 안 좋잖아 이따 너 데리러 가야지.

 

오늘 싫어, 내일 오늘은 날이 너무 좋잖아 산책할거야 너랑.

 

내일, 하루만 더 그냥 하루만 더.

 

 

 

 

img_20170123175713_3e5ffa99.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너와 함께한 시간 모두 눈부셨다

날이 좋아서

날이 좋지 않아서

날이 적당해서 모든 날이 좋았다

그리고 무슨 일이 벌어져도 네 잘못이 아니다

 

 

 

 

img_20170123175736_e6d7bdb2.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이 아이로 인해 이제 난 이 불멸의 저주를 끝내고 무로 돌아갈 수 있겠구나

인간의 수명 고작 백 년, 돌아서 한 번 더 보려는 것이 불멸의 나의 삶인가... 너의 얼굴인가...

아... 너의 얼굴인 것 같다.

 

 

 

 

 

6-2.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널 만난 내 생은 상이었다
비로올게
첫눈으로 올게
그것만 할 수 있게 해달라고 신께 빌어볼게
나도 사랑한다
그것까지 이미 하였다
 
 
 
 
img_20170123164801_ac4a7fc7.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오늘 날이 좀 적당해서 하는 말인데
니가 계속 눈부셔서 하는 말인데
그 모든 첫사랑이 너였어서 하는 말인데
또 날이 적당한 어느날, 이 고려남자의 신부가 되어 줄래?
 
 
 
 

img_20170123165221_9685029f.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너무 오래 마음 아파하지 말고, 또 만나러 올 거니까 나 잘 기다리고

비 너무 많이 오게 하지 말고 시민들 불편하니까.

 

잠깐만 없을게요 약속할게요. 이번엔 내가 올게요. 내가 꼭 당신 찾아갈게요.

다음 생엔 꼭 생명 가득하게 태어나서 오래오래 당신 곁에 있을게요

그렇게 해달라고 저 위에 가서 제가 졸라볼게요.

 

빨리 올게요. 막 뛰어갔다가 올 때도 막 뛰어올게요.

 

 

123123123.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아저씨, 나 누군지 알죠?

내 처음이자 마지막

도깨비 신부

 

 

 

1414.jpg 벌써 8년이 지난 드라마 도깨비

'신은 여전히 듣고 있지 않으니' 투덜대기에, '기억을 지운 신의 뜻이 있겠지' 넘겨짚기에

늘 듣고 있었다 죽음을 탄원하기에 기회도 줬다 한데, 왜 아직 살아있는 거지?

 

기억을 지운적 없다

스스로 지우는 선택을 했을 뿐 그럼에도, 신의 계획 같기도 실수 같기도 한가?

신은 그저 질문하는 자일뿐 운명은 내가 던지는 질문이다 답은 그대들이 찾아라

 

와 시간 빠르네...




List of Articles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Notice 에디터 업데이트+) GPT AI 기능을 포함하여 강력한 도구들을 사용해보세요 ⬆️ file 🍀플로버404 2024.04.16 885
Notice 덕질 공통 이용규칙 및 안내 (업데이트중+ 2024-04-13) 😀컴덕824 2024.04.14 1223
Notice 1000P를 모으면 다이소 상품권 1000원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file Private 2024.02.14 2944
118722 대학 축제에서 공주님 면모 뽐내고 온 여돌 file 😀익명892 2024.05.28 8
118721 이제 곧 개봉하는 <설계자> 배경스토리 file 😀익명437 2024.05.28 246
118720 부먹 vs 찍먹 file 😀익명273 2024.05.27 8
118719 잡지 표지 모델 했다가 역대 최저 매출 찍었다는 전현무 file 😀익명732 2024.05.27 9
118718 잡지 표지 모델 했다가 역대 최저 매출 찍었다는 전현무 file 😀익명825 2024.05.27 6
118717 ‘아이랜드2’, 본격 데뷔 경쟁 앞두고 2주간 휴지기 돌입 file 😀익명342 2024.05.27 1
118716 이번에 올라온 마켓컬리 새 모델 영상 모음.youtube file 😀익명766 2024.05.27 516
118715 어메이징 미국 마트 풍경 file 😀익명194 2024.05.27 5
118714 자기가 뽑은 직원 꼽주는 백종원. file 😀익명852 2024.05.27 7
118713 박명수는 다역이예요 file 😀익명528 2024.05.27 5
118712 신개념 소상공인 돈 뜯는 방식 file 😀익명178 2024.05.27 4
118711 초등학생 묻지마 살인 시도.news file 😀익명964 2024.05.27 2
118710 공연 중 다리가 박살난 가수 file 😀익명341 2024.05.27 6
118709 유머대장] ㅅㅂ 진짜 기생충 있었나보네.jpg file 😀익명085 2024.05.27 7
118708 물어보살 최초의 까방권 획득자 file 😀익명576 2024.05.27 4
118707 부러운 카톡 file 😀익명518 2024.05.27 8
118706 남자가 좋아하는 여자의 가슴크기 file 😀익명916 2024.05.27 4
118705 방송나오고 완전히 바뀌어버린 유명 닭강정집 file 😀익명410 2024.05.27 7
118704 매일 아침 배를 같이 타는 아내 file 😀익명396 2024.05.27 8
118703 사무라이가 4명끼리만 다녔던 이유 file 😀익명881 2024.05.27 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937 Next
/ 59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