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명105
8 days ago

일제시대때 은근히 해외이주 많이한 지역

9a524d3271bb2c8450c70836e43788e2.png 일제시대때 은근히 해외이주 많이한 지역

경상도

 

이때 얼마나 많은 경상도인이 외지로 나갔나면

 

 

70f1e2d77b6231aff76d537083fb85fb.jpg 일제시대때 은근히 해외이주 많이한 지역

2011년 기준 현재 남아있는 재일교포들의 본적지 반이상이 경상도 출신이고,

(1964년 민단에서는 무려 64프로가 경상도 출신이었다고 함)

 

1970년대 까지는 부산항이나 울산항 같은 경상도 항구지역에는

 

일본으로 밀항가려고 하는 경우가 많았다고 함

 

 

a9b5e272d6b8dbb4af397cdac88f703d.jpg 일제시대때 은근히 해외이주 많이한 지역

2차대전 말 전쟁이 격화되면서 일제는 더욱더 많은 조선인을 강제징용 시켰는데

 

사할린 지역은 대게 남한 지역출신들이 많이 끌려 갔음

 

본적지는 대부분 경상도 전라도 충청도 출신을 주를 이루었는데

 

70프로 이상이 경상도 출신이였음

 

그래서 한국인으로써의 정체성이 타 지역보다 많이 쎗다고함

 

 

 

2f21f7b0bc23988111baa6b9d99e4693.jpg 일제시대때 은근히 해외이주 많이한 지역

 

 

 

우리가 알고 있는 조선족들은 함경도 평안도 출신들이 대부분이여서 북한말이랑 비슷함

 

하지만 간혹 조선족들한테서 경상도 사투리가 보인경우가 있는데

 

일제시대때 무슨 이유인지는 모르지만 1920년대부터 경상도 출신이 만주로 상당히 이민 많이 갔음

 

그래서 평안도 함경도 제외하면 남한지역 출신은 대부분이 경상도 출신이라더라

 

다만 우리가 아는 연변지역은 함경도 출신이 주류를 잡고 텃세가 심해서

 

경상도 출신은 흑룡강쪽에 많이 있음

332
0
비회원은 댓글을 읽을 수 없습니다.

Non-members cannot read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