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Views 7 Votes 0 Comment 0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1. 프로필

1000039586.webp.ren.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최해식, 1968년 9월 30일 전북 이리시 출생,

 

소속팀 쌍방울 - 해태 - KIA, 포수, 우투우타

 

 

2. 초라했던 쌍방울 신인시절

1000039588.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군산상고와 건국대를 졸업 후 쌍방울의 창단 멤버로 프로에 입단했으나

 

김호근, 전종환, 박경완 등 선수에 밀려 2군에서만 뛰는 초라했던 신인 시절을 보냈으며

 

코치한테 폭행까지 당해 팀에 대한 불만이 쌓여갔다.

 

 

3. 전성기의 시작

1000039589.webp.ren.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그러던 어느 날, 해태 타이거즈의 장채근 포수와 트레이드 되면서 선수생활의 전성기를 맞게 된다.

 

 

4. 플레이 스타일

1000039590.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타율은 '통산 2할 1푼 7리'로 성적이 매우 저조했으나

 

1000039587.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그의 진가는 '수비' 능력에서 나타났고

 

통산 도루 저지율이 .340 정도로 우수했으며

 

1000039585.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2루 송구 기록이 1.6초KBO에서 가장 빠른 송구 기록을 가지고 있다.

 

 

5. '풀빵'

1000039588.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어린시절 별명은 먹성이 좋아서 '밥솥'이었으나

 

1000039591.webp.ren.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점심으로 배가 안찬 나머지 학교 밖에 파는 풀빵으로 때워서 '풀빵'이란 별명을 가지게 되었고

 

1000039592.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해태로 트레이드 될 당시 군산상고 선배였던 조계현이 "오메? 우리 '풀빵' 왔는겨?" 라고 말하자

 

선수 시절에도 '풀빵'이란 별명을 가지게 되었다.

 

 

6. 한국시리즈 통산 1호 퇴장

1000039593.webp.ren.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1996년 한국시리즈 6차전 당시 코시 통산 1호 퇴장을 당한 기록이 있다.

 

1000039594.webp.ren.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당시 구심이었던 김호인이 이대진의 커브를 볼로 판정하는 오심을 저질렀고

 

최해식이 이에 대해 항의하자 퇴장당하는 사건이 있었다

 

(당시 김호인 구심 왈: 내가 볼이라하면 볼이야)

 

 

7. 최고루 사장님

1000039595.webp.ren.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은퇴 이후 중식당 최고루를 경영하고 있으며 분점도 낼 만큼 성공했다고 한다.

 

 

8. 이종범 싸인볼 사건

1000039596.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최고루 개업 초기, 대학 - 프로시절 후배였던 '이종범 선수 싸인볼 증정' 이벤트를 열었으나

 

1000039597.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광고를 본 이종범이 내리라고 타박했다고 한다.

 

 

9. 가족관계1000039598.webp.ren.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최해식의 아들 최우재는 현재 NC 다이노스 선수로 활동 중이고

 

1000039599.webp.ren.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조카 방건우는 KBO 심판위원으로 활동 중이라고 한다.

 

 

10. 천주교 신자, 최해식 마태오

1000039600.pn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2023년 9월 17일, 광주 운남동 성당에서 세례성사를 받았으며

 

1000039602.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천주교에서 운영하는 자선단체에 짜장면을 기부한다고 한다.

 

 

11. 트래쉬 토크의 달인

1000039603.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현역시절 타자들의 집중을 방해하기 위해 트래쉬 토킹을 자주했다고 하며

 

1000039604.webp.ren.jpg 해태 최후의 주전포수, 최해식의 일화
두산의 외국인 선수 타이론 우즈한테 트래쉬 토크를 했다가

 

우즈가 홈으로 들어올때 몸통박치기를 당했다고 한다.




List of Articles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Notice 에디터 업데이트+) GPT AI 기능을 포함하여 강력한 도구들을 사용해보세요 ⬆️ file 🍀플로버404 2024.04.16 926
Notice 덕질 공통 이용규칙 및 안내 (업데이트중+ 2024-04-13) 😀컴덕824 2024.04.14 1267
Notice 1000P를 모으면 다이소 상품권 1000원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file Private 2024.02.14 2960
12463 자기가 발견한 별로 운구된 사람 file 😀익명402 2024.05.27 4
12462 맥도날드 리그가 된 리그앙 file 😀익명654 2024.05.27 3
12461 디테일은 엉성한데 얻어 걸리는 국군 file 😀익명069 2024.05.27 6
12460 한국 산속에서 나무에 꽂힌 시체를 조심해야하는 이유 file 😀익명225 2024.05.27 6
12459 지휘봉에 찔려 죽은 지휘자 file 😀익명629 2024.05.27 8
12458 일본 유명 애니메이션 감독들의 콘티.JPG file 😀익명896 2024.05.27 6
12457 스압) <혹성탈출:새로운 시대>로 배우는 서양문명의 흐름 file 😀익명946 2024.05.27 14
12456 경복궁 낙서 배후 잡힘 file 😀익명339 2024.05.27 6
12455 세 나라를 넘나들며 열두 독재자를 섬긴 나치 전범 file 😀익명688 2024.05.27 5
12454 빛으로 빛을 표현하는 방법 file 😀익명509 2024.05.26 7
12453 도지코인의 그 강아지 사망 file 😀익명875 2024.05.25 9
12452 동아시아 유교문화권이 초저출산인 이유 file 😀익명554 2024.05.25 8
12451 '그가 구속되자 사람들이 눈물을 흘리고 기뻐하였다' file 😀익명176 2024.05.25 7
12450 동남아의 백인왕조 file 😀익명559 2024.05.25 10
12449 영국항공 5390편 사고 file 😀익명201 2024.05.25 9
12448 [혐주의] 외계인이 되고 싶었던 남자 이야기 file 😀익명737 2024.05.25 8
12447 이 사람 진작에 출소했네요.....JPG file 😀익명639 2024.05.25 9
12446 선넘었다는 레쓰비 근황 ..jpg file 😀익명705 2024.05.25 10
12445 대한민국 언론 역사상 종군기자로 순직한 인물 file 😀익명554 2024.05.25 7
12444 나카노구 여극단원 살인사건 file 😀익명377 2024.05.25 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24 Next
/ 624